자동로그인
광천맛김 홈페이지를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. 항상 좋은 제품과 최선을 다하는 서비스로 고객여러분을 맞이하겠습니다.
 
작성일 : 19-05-15 23:39
메모리 반도체 석권 韓 반도체…D램 4분의 3이 한국 반도체 [기사]
 글쓴이 : 민병철1
조회 : 11  

- 삼성전자 압도적 1위 유지… SK 하이닉스, 4분기 D램 점유율 30% 돌파


ong> [헤럴드경제=정순식 기자] 지난해 반도체 ‘슈퍼사이클’로 전계 없는 호황을 누린 덕에 국내 국내 메모리 반도체 업계가 전세계 메모리 반도체 시장을 석권한 것으로 나타났다.

4일 글로벌 시장조사업체인 ‘디램익스체인지’에 따르면 지난해 전세계 D램 시장매출은 총 996억5500만달러(약 112조원)로, 전년(717억2000만달러)보다 39.0%나 증가하며 역대 최고치 기록을 갈아치웠다.

업체별로는 삼성전자가 437억4700달러(49조1000억원) 매출을 올리며 점유율 43.9%로 압도적인 선두 자리를 유지했다. SK 하이닉스가 매출 294억900만달러(33조1000억원ㆍ점유율 29.5%)로 그 뒤를 이었다.

두 업체의 D램 시장 합계 점유율은 무려 73.4%에 달한다. 전세계 D램 매출의 약 4분의 3을 한국 메모리 반도체 업체가 올린 것이다.

특히 SK 하이닉스는 작년 4분기 점유율이 31.2%로 3위인 미국 마이크론(23.5%)을 비교적 큰 차이로 따돌렸다. 삼성전자의 4분기 점유율은 41.3%로, 1년 전(46.0%)보다는 떨어졌다.

디램익스체인지는 올해 ‘반도체 코리아 연합군’의 메모리 시장 점유율이 더 높아질 것으로 전망했다.

전체 시장 매출 전망치는 올해보다 17.5% 감소한 822억4700만달러(92조4000억원)로 제시했다. 하지만 삼성전자와 SK 하이닉스의 점유율은 각각 44.9%와 29.6%로 ‘동반 상승’할 것으로 예상했다.

이어 지난해 전세계 낸드플래시 시장 매출은 632억1000만달러(71조원)로 사상 처음으로 600억달러를 넘어섰다.

삼성전자가 221억900만달러(24조9000억원)의 매출로 35.0%의 점유율을 기록했고, 도시바(19.2%)와 웨스턴디지털( WDC ㆍ14.9%), 마이크론(12.9%), SK 하이닉스(10.6%) 등이 ‘톱 5’에 이름을 올렸다.

삼성전자와 SK 하이닉스의 점유율 합계는 45.6%로 1년 전(47.2%)보다는 다소 떨어졌다.

반도체 업계 관계자는 “선제적인 설비투자와 연구개발(R&D) 성과 등에 힘입어 당분간 한국 기업들 주도의 기술 초격차가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”며 “특히 SK 하이닉스는 지난해말 낸드플래시 전용 생산라인인 청주 M15을 준공한 데 이어 지속적으로 투자를 확대하고 있어 D램에 이어 낸드플래시도 2위권으로 올라설 가능성이 크다”고 강조했다.

[email protected]


 
   
 

농원소개 | 서비스이용약관 | 개인정보 취급방침
상호 : 주식회사 광천맛김 / 충남 홍성군 광천읍 충서로400번길 10 / 전화 : 041-641-1274 / 팩스 : 041-641-2077
사업자 등록번호 : 310-81-30259 / 대표 : 이경모 / 개인정보관리책임자 : 이경모 ( kyoung4280@nate.com )
통신판매업신고번호 : 제2015-충남홍성-39호 / 호스팅업체 : 아이다운

Copyright © 2009 주식회사 광천맛김. All Rights Reserved.
공정거래 약관을 준수합니다.